Press Release

메디데이터-플랫바이오, 혁신 임상 IT 기술 활용 ‘신약재창출’ 및 ‘합성 대조’ 연구 개발 업무 협약 체결

  • 메디데이터-플랫바이오, 인공지능/빅데이터 기반 솔루션 및 맞춤형 R&D 컨설팅으로 국내 및 아시아 지역의 제약 바이오 기업들의 새로운 기회 창출 도모
  • 신약 개발 실패/중단했던 약물, 후보물질이 새로운 용법 개발 기회 등을 찾을 수 있도록 신약 재창출(Drug Repositioning)과 합성 대조(Synthetic Control) 연구에 대한 기술적, 전략적 방향을 업계에 제시

서울, 2020921생명과학 임상연구를 위한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을 제공하는 메디데이터(Medidata)는 신약개발 전문 기업 플랫바이오와 아시아 시장을 대상으로 ‘가상임상시험’, ‘정밀의료’, ‘신약재창출(Drug Repositioning)’에 관한 연구개발 업무에 상호협력하기로 하고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국내 및 아시아 지역의 제약 바이오 기업들의 혁신 임상 IT 기술을 활용한 신약 개발 수요를 충족시키고 더 넓은 기회를 창출하기 위해 협력할 예정이다. 특히 신약 개발에 실패 또는 중단했던 약물을 새로운 적응증∙환자군 대상으로 다시 개발하거나 신약후보물질의 가능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합성대조군(Synthetic Control Arm; SCA)을 활용한 신약 재창출 연구’에 대한 기술적, 전략적 방향을 업계에 제시할 계획이다.

이번 업무 협약 체결로 메디데이터는 자사의 생명과학 분야 특화 인공지능(AI) 솔루션인 '에이콘 AI'의 합성대조군 솔루션 및 빅데이터, 인공지능 기반 분석 솔루션을 플랫바이오에 지원한다.

에이콘AI의 ‘합성대조군 솔루션’ 은 메디데이터가 지난 20년간 축적한 2만 건(650만 명)의 임상시험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무작위 대조군 임상시험(RCT)에 가상의 대조군을 형성한다. 합성대조군은 모수가 많이 필요한 무작위대조시험의 윤리적, 현실적 문제를 보완하거나 대체할 수 있다.

플랫바이오는 메디데이터가 제공하는 인공지능/빅데이터 분석 솔루션 및 합성대조군 솔루션을 활용하여 국내 및 아시아 지역의 제약 바이오 기업들의 임상의 효율, 비용, 속도를 개선하는 임상 컨설팅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플랫바이오는 합성대조군을 이용하여 플랫바이오의 사업분야 중 하나인 신약 재창출 사업에서도 메디데이터와 함께 아시아 시장 공략에도 나설 계획이다.

메디데이터의 합성대조군 솔루션을 이용해 난소암 항암제 임상을 진행하고 있는 미국 바이오기업 셀시온(Celsion)사는 올해 초 미 FDA로부터 합성대조군을 이용한 IND 승인을 받아 임상을 진행 중이다. 셀시온은 합성대조군과 자사의 신약후보물질 임상결과를 비교하여 우수성을 증명하기도 했다.

메디데이터 측은 “새로운 형태의 임상 방법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환자수급의 대안으로 부상할 뿐 아니라, 임상 기간 단축 및 비용을 절감 효과를 토대로 신약재창출 사업에서도 대안으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김선진 플랫바이오 회장은 “신약개발이 갈수록 난제로 거듭나는 가운데, 메디데이터의 합성대조군은 기존의 고품질 임상 데이터를 활용하는 의미 있는 해결책”이라며 “본 협약으로 국내에서 합성대조군을 이용하여 임상의 효율성을 올리고자 하는 바이오 기업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줄 수 있을 것이며, 특히 좋은 후보 물질을 가지고 있으나 당초 예상에 못 미치는 임상 결과치를 가지고 있어서, 신약 재창출을 하고자 하는 국내 바이오 기업들에게는 플랫바이오의 합성대조군 및 임상 컨설팅을 통하여 비용을 획기적으로 절감하고 훨씬 빠르게 임상을 진행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 이라고 기대감을 밝혔다.

홍성용 메디데이터 코리아 대표는 “합성대조군은 대조군 환자 수급이 어려운 임상의 문제점과 환자 수급에 소요되는 비용과 시간을 획기적으로 해결한다는 점에서 국내를 비롯해 여러 아시아 제약사들이 많은 관심을 보여 왔으나, 이를 제대로 이해하고 활용할 수 있는 의료 통계 전문인력의 부재로 확산에 어려움을 겪어 왔다”라며 “오랜 파트너로 함께 해 온 메디데이터와 플랫바이오가 이번 업무 협약으로 가상임상시험, 정밀의료, 합성대조군 같은 R&D 옵션을 국내 제약 바이오 업계에 제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에드윈 응(Edwin Ng) 메디데이터 APeJ(Asia Pacific except Japan) 총괄 부사장 역시 “이번 파트너십은 한국뿐 아니라 아시아의 많은 제약사들이 가지고 있는 고민을 해소해줄 수 있는 키가 될 수 있다”며 “메디데이터의 솔루션이 더 많은 신약 개발 난제에 도움을 제시할 수 있기를 바란다”는 소감을 내비쳤다.

###

[메디데이터 소개]

메디데이터는 생명 과학의 디지털 혁신을 주도하고 있으며 수백만 명의 환자들에게 희망을 주고 있다. 메디데이터는 제약, 생명공학, 의료기기, 의학 진단 및 학계 등 다양한 분야에 종사하는 연구자들이 가치 창출을 가속하고, 위험을 최소화하고, 결과를 최적화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메디데이터의 임상연구, 커머셜, 실제 임상 근거 데이터 플랫폼은 전세계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으며, 1,400여 개의 고객사와 파트너사, 그리고 백만명 이상의 등록 사용자들이 활용하고 있다. 다쏘시스템 (Euronext Paris: #13065, DSY.PA) 소속의 메디데이터는 미국 뉴욕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전세계 지사를 통해 고객의 요구를 충족시키고 있다. ‘생명과학을 위한 운영체제(The Operating System for Life SciencesTM)’인 메디데이터의 더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www.medidata.com/kr) 및 트위터(@Medidata)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메디데이터와 레이브, 마이메디데이터는 다쏘시스템 자회사인 메디데이터의 등록상표다.

 

[플랫바이오 소개]

플랫바이오는 대한민국의 신약 연구개발전문 바이오벤처 기업이다. 현재 다수의 항암신약 개발을 진행 중이며 동시에 자사에서 보유한 임상이행연구, 동소이식 모델, 타겟 발굴 플랫폼 등의 세계적 수준의 연구개발 능력 기반인 오픈 어시스트 이노베이션 플랫폼을 통해 국내 및 해외의 제약 바이오 회사들의 신약개발의 성공 가능성을 높여주는 신약공동개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고 최근 국내 다수의 바이오 기업들과의 신약 재창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